본문으로 바로가기
60522890 0232020060360522890 08 0801001 6.1.12-RELEASE 23 아시아경제 59621382 false true true false 1591148172000 1591148305000

중장년층 98% 스마트폰 보유…이커머스 사용 급증

글자크기

자주 사용하는 앱은 인스턴트 메신저, 포털 등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진규 기자] 40~50대 중장년층의 98%가 스마트폰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커머스(전자상거래) 사용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에 따르면 2019년 국내 4583가구·1만864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한국미디어패널조사에서 40~50대 중장년층의 스마트폰 보유율은 98.3%를 기록했다.


40대(98.6%)·50대(98%)의 스마트폰 보유율이 30대(99.9%)·20대(99.8%)와 비슷했고, 10대(89.7%)나 60대(84.3%)보다는 10%포인트가량 높았다.


2015년 중장년층 스마트폰 보유율은 88.5%였는데, 4년 만에 10%포인트 정도 증가한 셈이다. 50대의 스마트폰 보유율은 2015년 81%에서 2019년 98%로 17%포인트 늘었다.


중장년층이 자주 사용하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은 인스턴트 메신저(38.1%), 포털(21.7%), 뉴스(6.9%), 내비게이션·교통정보(6.2%), 게임(4.4%), 쇼핑(4.1%) 순이었다. 다른 연령대와 비교해 게임이나 동영상 앱 이용률이 다소 낮았고, 뉴스와 내비게이션·교통정보 이용률은 높았다.


특히 스마트폰으로 이커머스를 이용하는 비율이 크게 늘었다. 중장년층의 이커머스 이용률은 2016년 55.8%에서 지난해 74.9%로 증가했다. 전체 연령의 이커머스 이용률(63.8%)보다도 높았다. 신용카드 앱이나 모바일 간편 결제를 이용하는 중장년층 비율도 2016년 11.5%에서 2019년 19.4%로 늘었다.


신문 기사를 스마트폰으로 읽는 중장년층도 급증했다. 신문을 읽는다고 응답한 중장년층 가운데 앱으로 신문을 본다는 비율이 2016년 44.4%에서 2019년 71.2%로 26.8%포인트 늘었다. 종이 신문을 본다는 비율은 40대 2.6%, 50대 9%에 불과했다.



이진규 기자 jkm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