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10450 0672020060260510450 01 0104001 6.1.11-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1087599000 1591087807000 related

이해찬 "한명숙 유죄 판결 의구심…윤미향, 어느정도 소명"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례기자간담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연지 기자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일 한명숙 전 국무총리의 불법정치자금 수수 사건의 유죄 확정판결 과정에 대해 “의구심이 많다”면서 재조사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대표는 정례 기자간담회에서 한 전 총리 사건과 관련, “재심은 현재로선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다만 수사 과정에서 문제가 없었는지를 검찰과 법무부가 자세히 조사해보겠다는 것이라서 좀 더 지켜보겠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정의기억연대 활동 당시 기부금 유용 의혹 등 논란이 제기된 당 소속 윤미향 의원에 대해서는 “기자회견에서 일차적으로 소명할 것은 어느 정도 했고 검찰수사 과정에서 결론을 지켜보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시민단체가 원래 안정된 것도 아니고 회계 처리에 전문성도 없어서 미숙한 점도 있고 소홀한 점도 있어서 여러 가지 이야기가 나온 듯하다”고 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