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09477 0372020060260509477 06 0602001 6.1.1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1085792000 1591085801000 popular

[POP이슈]"전남편 송종국과 연관짓지 말라" 박연수, 의미심장 글 해명+멘트 삭제(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헤럴드POP=박서연 기자]
헤럴드경제

박연수 인스타


배우 박연수가 본인이 남긴 의미심장한 글이 전 남편 송종국과 관련된 것이 아니냐는 추측에 해명했다.

2일 박연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기분이 좋았다 슬펐다 감정 조절이 어렵다"라며 "예쁜 꽃을 받았는데 왜 이렇게 슬픈 건지"라며 선물받은 꽃다발 사진을 게재했다.

그러면서 "아무것도 몰랐던 그 시간으로 돌아가고 싶다. 잘못은 너희들이 했는데 고통은 온전히 내 몫이야"라고 덧붙였다.

이후 '잘못은 너희들이 했는데 고통은 온전히 내 몫이야'라는 멘트에 대한 온갖 추측이 난무했다. 심지어 네티즌들은 박연수가 전 남편인 송종국을 향해 발언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까지 불러일으켰다.

해당 글이 확산되고 각종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박연수 이름이 올랐다. 결국 박연수는 논란이 된 멘트를 삭제했다.

또한 자신의 인스타그램 프로필에 "무슨 글만 쓰면 애들 아빠와 연관하지 말아주세요"라고 억측 자제를 부탁했다.

박연수는 "이제 제 인생에서 송종국 씨는 영원한 지아, 지욱이 아빠일 뿐입니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가 너무나도 잘되길 바라며 그가 행복하게 살길 진심으로 응원합니다"라고 진심을 전했다.

하지만 박연수의 해명에도 일부 네티즌들은 해당 인물이 누구인지 추측하고 있는 상황. 이에 다수의 네티즌들은 확대 해석, 추측을 삼가라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한편 박연수는 지난 2006년 국가대표 축구선수 출신 송종국과 결혼해 딸 지아, 아들 지욱을 뒀고 예능 프로그램에 함께 출연하기도 했다. 하지만 결혼 9년 만인 2015년 9월 합의 이혼했고, 현재 박연수가 두 자녀의 양육을 맡고 있다. 박연수는 최근 MBN 예능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 출연한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