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99394 0032020060260499394 06 0601001 6.1.12-RELEASE 3 연합뉴스 39226194 false true true false 1591066873000 1591066989000 related

YG "블랙핑크 리사, 전 매니저에 사기 피해"

글자크기
연합뉴스

블랙핑크 리사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걸그룹 블랙핑크의 태국 출신 멤버 리사가 전 매니저로부터 억대 사기 피해를 본 것으로 드러났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2일 "내부적으로 파악한 결과 리사가 전 매니저 A씨로부터 사기 피해를 입은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YG는 "신뢰했던 전 매니저였던 만큼 원만하게 해결되길 바라는 리사의 의사에 따라, A씨는 일부를 변제하고 나머지는 변제 계획에 합의 후 현재는 퇴사한 상태"라고 덧붙였다.

리사가 입은 사기 피해 금액은 억대 규모로 알려졌다.

YG는 팬들에게 심려를 끼쳤다며 사과하고, "당사는 아티스트와의 신뢰 관계를 악용한 A씨의 행각에 매우 당혹스러운 한편, 관리·감독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면서 재발방지책을 마련하고 있다고 전했다.

리사는 2016년 블랙핑크로 데뷔해 팀의 메인 댄서, 리드 래퍼로 활약해왔다.

kimhyo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