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88283 0042020060260488283 04 0401001 6.1.12-RELEASE 4 YTN 57702176 false false true false 1591040430000 1591040645000

미 코로나19 봉쇄해제 도로 아미타불...시위로 다시 '록다운'

글자크기
코로나19 봉쇄 해제에 착수했던 미국이 흑인 사망 대규모 항의 시위에 직면하면서 다시 봉쇄와 마찬가지 상황에 접어들고 있습니다.

워싱턴포스트는 미국 전역이 약탈과 방화, 폭력 시위로 얼룩졌고, 주요 도시의 상점들도 다시 문을 걸어 잠그기 시작했다고 전했습니다.

대형마트 타깃은 지난 주말 200개 이상의 매장 영업시간을 단축한 데 이어 약탈 피해를 본 미니애폴리스, 애틀랜타, 필라델피아 등에 있는 매장 6곳을 장기간 폐쇄하기로 했습니다.

월마트도 전국의 점포 수백 곳을 일시 폐쇄하기로 했습니다.

대형약국 체인 CVS도 20개 이상의 주에서 매장 문을 닫았고 애플도 일부 매장의 문을 닫기로 했습니다.

아마존은 시카고와 LA, 시애틀, 미니애폴리스 등에서 배달 영업을 중단하거나, 배송 차량의 노선을 조정했습니다.

뉴욕과 로스앤젤레스, 애틀란타 등 주요 도심의 상점가와 쇼핑몰도 일제히 문을 닫았고, 진열창 앞에 합판 가림막을 설치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