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86828 0562020060160486828 02 0201001 6.1.12-RELEASE 56 세계일보 39418384 true true true false 1591017408000 1591057723000 related

‘개콘’ 연습실 있는 KBS 화장실에 ‘몰카’ 설치한 용의자 자수…경찰, 조사 마치고 돌려보내

글자크기

경찰 “용의자의 신상에 대해서는 밝힐 수 없다”

세계일보

한국방송공사(KBS) 본사 여자 화장실에 불법 촬영용을 위한 이른바 ‘몰래 카메라’를 설치한 용의자가 자수를 했다. 경찰은 조사를 마치고 귀가시킨 것으로 확인됐다.

1일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따르면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를 받는 용의자 A씨는 이날 새벽 자진 출석해 조사를 마쳤다.

경찰은 문제의 카메라 등에 대한 포렌식 수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A씨의 신병처리 방향을 결정할 방침이다.

앞서 지난달 29일 경찰은 KBS 내 몰카가 있다는 신고를 받아 수사에 들어갔다.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불법 촬영기기 1대를 수거한 뒤 범인의 행방을 쫓았다.




카메라가 발견된 곳은 2TV 인기 프로그램인 ‘개그콘서트’ 연습실 등이 있는 KBS 연구동 5동에 있는 화장실로, 최초 경찰에 신고한 직원은 이곳에서 휴대용 보조 배터리 모양의 기기를 발견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용의자의 신상에 대해서는 밝힐 수 없다”며 “구체적인 수사 사항 역시 공개할 수 없음을 양해해 주길 바란다”고 말을 아꼈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