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85673 1092020060160485673 08 0801001 6.1.12-RELEASE 109 KBS 49138324 false true true false 1591008063000 1591009208000

5G 가입자 600만명 넘어…서비스 1년만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5G 이동통신이 서비스 1년여 만에 가입자 6백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4월말 기준 국내 5G 가입자는 633만 9천917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지난해 4월 3일 첫 5G 서비스를 시작한지 1년여 만에 가입자 6백만 명을 넘어선 것으로, 지난 3월의 588만 천177명보다 7.8% 증가했습니다.

업체별로는 SK텔레콤이 285만 923명(45%)으로 가장 많았고, KT 192만 2천701명(30.3%), LG유플러스 156만 5천232명(24.7%), 알뜰폰 천61명(0.02%) 등 순이었습니다.

알뜰폰은 지난해 12월 187명으로 시작한 뒤 이번에 처음으로 가입자 천 명을 넘어섰습니다.

월별 5G 가입자는 고가 요금제 논란과 코로나19 사태가 이어지면서 지난해 하반기부터 올해 초까지 30만 명 수준으로 정체됐으나, 이동통신사들이 공시지원금과 마케팅을 강화하고 중저가 5G 단말기를 추가하면서 최근 다시 늘어나는 추세입니다.

2G부터 5G까지 전체 이동전화 가입자는 6천934만 8천210명이었으며, 이 가운데 SK텔레콤이 2천905만 5천418명(41.9)으로 가장 많았고, KT가 천843만 천119명(26.6%), LG유플러스가 천439만 4천6명(20.8%), 알뜰폰 746만 7천667명(10.8%) 등이었습니다.

최준혁 기자 (chunn@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