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85386 1132020060160485386 02 0201001 6.1.12-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1005713000 1591005919000 related

서울 확진자 8명 증가…학원·교회 등 경로

글자크기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쿠키뉴스] 안세진 기자 =서울시는 1일 오후 6시 기준 서울의 코로나19 확진자 누계가 871명이라고 밝혔다.

이는 시가 이날 오전 10시 기준으로 집계한 863명에서 8명 증가한 규모다.

이날 영등포구에서는 여의도 홍우빌딩 '연세나로' 학원 수강생이었던 확진자(영등포구 34번)의 어머니인 40대 여성이 영등포구 38번 확진자로 등록됐다.

또 도림동 거주 50대 남성은 영등포구의 39번째 환자가 됐다. 이 남성은 다른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그 이상의 경로 규명은 이뤄지지 않았다.

양천구는 인천 미추홀구 교회 관련 감염으로 추정되는 관내 29번째 환자를 보고했다.

강서구는 미추홀구 교회 모임에 다녀갔던 인천 부평구 교회 목사(인천 209번)와 부평구 성진교회에서 접촉한 것으로 추정되는 환자 2명이 발생했다고 전했다. 이들은 강서구 47, 48번으로 지정됐다.

이날 서울시는 신규 확진자 8명을 모두 감염 경로가 명확하지 않은 산발적 사례이거나 경로를 조사 중인 경우에 해당하는 '기타' 사례로 분류했다.

이런 분류는 심층 역학조사를 거쳐 접촉자와 감염 경로가 명확해지면 바뀔 수 있다.

asj0525@kukinews.com

쿠키뉴스 안세진 asj0525@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