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80100 0292020060160480100 06 0602001 6.1.1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90995160000 1590995206000 popular

'50세' 이영애, 민낯이 이렇게 예쁠 일 "파마하러 왔어요" [★SHOT!]

글자크기
OSEN

이영애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장우영 기자] 배우 이영애가 민낯에도 아름다움을 뽐냈다.

이영애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빠마 하러 왔어요”라는 글과 사진을 올리며 근황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파마를 하기 위해 미용실을 방문한 이영애의 모습이 담겼다. 자연스러운 분위기가 눈에 띈다.

이영애는 화장기 하나 없는 민낯이다. 하지만 잡티 하나 없는 미모와 피부를 뽐낸다. 보는 이들의 마음을 녹이는 눈웃음은 물론, 건치가 드러난 미소가 인상적이다.

한편, 이영애는 지난해 개봉한 영화 ‘나를 찾아줘’에서 정연 역을 연기했다. /elnino8919@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