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76012 1082020060160476012 06 0602001 6.1.12-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989076000 1590989347000 related

'비디오스타' 구본근 "文 대통령 후보 시절, 교도소서 출소한 사람 찾아왔다"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신효원 인턴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후보 시절 경호 팀장을 맡았던 구본근이 ‘비디오스타’에 출연한다.

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 는 '슈퍼 히어로 특집! 나는 경호원이다'로 꾸며지는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의 후보 시절 경호 팀장이자, 현 KKM대한크라브마가 협회장 구본근이 출연한다.

구본근은 대한민국 최정예 육군 특전사 707대테러부대 출신으로, 이스라엘 군사 방어용으로 개발된 자기방어 체계의 근접전투기술 ‘크라브마가’를 국내에 도입한 주인공. 그는 아시아 최초로 이스라엘 국립스포츠 연구소로부터 크라브마가 전문가 과정을 인증 받았으며 더 나아가 특수부대 시절의 경험을 살려 그만의 근접전투기술을 개발해내 그 뛰어난 실력을 입증 받고 있다.

특히 미국 ‘델타포스’, ‘네이비씰’과 이스라엘 첩보기관인 ‘신베트’ 등 세계 각국의 특수부대원들까지 가르치며 대한민국 군사 경호에 위상을 높이고 있다고. 이날 구본근은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살상 무술을 현장에서 직접 선보인 데 이어, 근접 전투술의 1인자답게 남녀노소 쉽게 익혀 활용할 수 있는 자기 방어술을 알려줬다. 이에 MC들이 호신술을 배우기 위해 열의를 보였다.

뿐만 아니라, 문재인 대통령 후보시절 경호 팀장으로 활동했던 구본근은 “사람의 얼굴을 보면 위험 인물인지 아닌지 구분할 수 있다”고 말하며 “문재인 대통령 후보 시절, 광주 유세 현장에 전날 교도소에서 출소한 사람이 찾아왔다”고 전했다. 이어 출소자를 유세 현장 밖으로 끌어내기 위해 펼쳤던 경호 작전을 공개했다.

'비디오스타'는 2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C에브리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