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75459 0102020060160475459 05 0501001 6.1.12-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90988367000 1590996682000

코로나19 시대, 남자골프 선수들의 일상 - ‘아침에 눈뜨면 방바닥 머리카락 줍기부터’

글자크기
“대회가 열리지 않는 바람에 마이너스 통장을 쓰는 선수들이 많습니다”.
서울신문

1일 경기 용인플라자CC에서 열린 ‘KPGA 스킨스게임 2020’에 출전한 문경준, 이수민, 함정우, 박상현(왼쪽부터)이 기자회견을 마친 뒤 ‘덕분에 세리머니’를 펄치고 있다. [KPGA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남자골프(KPGA) 투어는 늘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 치였다. 일단 투어 규모가 다르다. 코로나19가 엄습한 올 시즌은 몸으로 느끼는 정도가 더 심하다. 예정보다 한 달 남짓 늦었지만 KLPGA 투어는 축소된 올해 23개 대회 일정을 지난달 14일 총상금 30억원짜리 초특급 대회(KLPGA 챔피언십)로 시작했다.

반면 KPGA 투어는 이보다 훨씬 더 늦은 다음달 2일에야 시즌 개막전(부산경남오픈·5억원)을 연다. 코로나19로 스폰서가 떨어져나가는 바람에 대회 수도 고작 11개에 불과하다.

지난해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대상 수상자 문경준(38)은 1일 경기 용인플라자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KPGA 스킨스게임 2020’에 출전, 경기 시작에 앞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올해 대회가 4, 5개 정도 열려야 했는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그러지 못했다”며 “상위권 선수를 제외하면 상금에 의존해서 지내는 선수들이 많아서 마이너스 통장을 쓰는 선수들이 많다고 들었다”고 전했다. 코리안투어는 올해 상반기 대회를 하나도 열지 못했고 다음달 2일 시즌을 개막할 예정이다.
서울신문

문경준(왼쪽)과 이수민이 1일 경기 용인플라자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KPGA 스킨스게임 2020”에 출전, 1번홀 이글을 잡아낸 뒤 기뻐하고 있다. [KPGA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경기는 문경준-이수민(27)과 박상현(37)-함정우(26)가 짝을 맞춰 상금 1억원을 두고 벌이는 18개 각 홀에 걸린 스킨(상금)을 따내는 2-2 매치플레이 형식으로 진행됐다. 문경준은 “솔직히 한국에서 남자 선수들은 회사와 계약하거나 스폰서를 구하는 경우가 많지 않다”며 “대회가 없으니 수입도 없지만 돈 쓰는 것은 비슷하다”고 일부 선수들의 궁핍함을 안타까워 했다.

박상현도 “선수들이 이 시점에서 느끼는 점이 많다”며 “대회 하나하나가 소중한 것을 느꼈고, 직장을 잃은 분들의 심정도 알 것 같다”고 감정에 북받친 듯 잠시 울먹거리기도 했다.
서울신문

박상현(왼쪽)과 함정우(오른쪽)이 1일 경기 용인플라자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KPGA 스킨스게임 2020”에 출전, 3번홀 티잉그라운드에서 거리측정기로 페어웨이 낙하 지점을 가늠하고 있다. [KPGA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두 아이의 아빠이기도 한 문경준과 박상현은 집에서 묻혀 지내는 분위기도 전했다. 박상현은 “살면서 이렇게 오래 집에 있어 본 적이 없다”면서 “아침에 눈을 뜨면 (코스에 나가) 잔디를 밟을 생각보다 방바닥에 머리카락 치울 생각밖에 안 들더라. 골프가 이렇게 쉬운 건 줄 몰랐다”며 집안일의 어려움을 털어놓았다.

문경준 역시 “처음에는 며칠 이러다 말겠지 하는 생각에 (집안일을) 열심히 했지만 금방 과부하가 오더라”고 씁쓸해했다. 유러피언투어 시드를 가지고 있는 그는 또 ““7월부터 유럽 투어를 재개한다는 연락을 받았지만 오며가며 자가격리를 해야 하고 아직은 안전이 불확실해서 곧바로 대회에 나가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들이 따낸 상금 1억원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 구호협회와 국경없는 의사회 한국지부에 기부됐다.

최병규 전문기자 cbk91065@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