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59572 1082020053160459572 06 0602001 6.1.12-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931494000 1590931497000 related

'화양연화' 이보영X유지태, 과거 악연 풀어냈다…더 깊어진 관계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임수연 기자] '화양연화' 이보영과 유지태의 관계가 더욱 깊어졌다.

31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화양연화-삶이 꽃이 되는 순간' 12화에서는 윤지수(이보영 분)가 아버지 윤형구(장광)의 임종을 지켜봤다.

이날 윤지수는 아버지의 유언을 듣고 나온 후 밖에서 자신을 기다리고 있는 한재현(유지태)에게 다가가 "이제는 아무도 안 떠났으면 좋겠다"라고 말했고, 한재현은 "곁에 있어야 할 것 같았다. 나도 그때 세상에 혼자 남은 것처럼 막막했었다. 너무 슬퍼하지 말아라. 그래야 아버님 마음 편히 가실거다"라며 윤지수의 머리카락을 쓰다듬었다.

이윽고 장례식장에는 윤형구의 빈소가 차려졌고, 상복을 입은 윤지수는 사진을 보며 "엄마랑 지영이는 만났느냐. 이제 진짜 세상의 나 혼자인 거냐. 지영이한테 내 꿈에 한번 와달라고 해라. 괜찮을 줄 알았는데... 평생 흘릴 눈물은 다 흘린 줄 알았는데 자꾸 눈물이 난다"라며 무릎에 고개를 파묻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후 이영민(고우림)은 아버지 이세훈(김영훈)에게 그와 함께 살겠다고 말했고, 이유를 묻는 아버지에게 "엄마가 행복했으면 한다. 엄마가 결혼했으면 좋겠다"라고 대답했다. 이에 이세훈은 "엄마에게 결혼할 남자가 있는 거냐"라며 의미심장한 얼굴로 이영민을 바라봤다.

반면, 한재현으로부터 이혼 통보를 받게 된 장서경(박시연)은 아버지 장산(문성근)에게 이 사실을 전했고, 장산은 한재현과 윤지수 아버지 사이에서 있었던 일을 털어놓았다. 때문에 장서경은 윤지수에게 " 혹시 그쪽 아버지가 재현씨 아버지 죽게 한거 알고 있느냐. 못 믿겠으면 옛날 자료를 찾아봐라. 재현씨 아버지 기소한 검찰 라인이 어떻게 되는지"라며 그녀를 비난했다.

다행히 아버지의 일기장으로 인해 이 사실을 미리 알고 있었던 윤지수는 단단한 모습을 보였고, 새로운 인생을 살기 위해 가진 집을 처분한 후 작은 피아노 교습소를 준비하기 시작했다. 그러던 중 주영우는 자신이 한재현을 신고했던 사실을 털어놓으며 "죄책감 가지고 살지 말아라. 내가 그 마음 잘 알아서 그런다"라고 고백했다.

그날 밤 주영우는 한재현을 자신의 바로 불러 윤지수가 모든 것을 알고 있다는 사실을 알려주었다. 그는 한재현에게 "두 사람은 어떻게 그렇게 닮았나 싶다. 견딜만한 거냐"라고 물었고, 한재현은 견딜만하다 답하며 자신에게 미안해하는 주영우를 다독였다.

이에 한재현은 윤지수를 만나 "우리 아버지 일에 누구 때문에는 말이 붙는다면 그건 나 때문인 거다. 아버님이 가장 미워하셨던 건 나였다. 그때 내가 너를 데리고 도망가지 않았다면 아버님의 깊은 분노도 없었을 거다. 그 분노가 아버지에 대한 기소로 이어지지 않았을 거다"라고 털어놓았다.

이어 그는 "5년 전의 나도 어리석어 서서 원망하기도 했다. 널 다시 만나고 병들고 약해진 아버님을 만났는데 아버님이 아픈 손가락이 더 아프지 않게 해달라는 말을 남기셨다. 나한테도 너는 너무 아픈 손가락이다. 아버님 마음과 내 마음이 다르지 않다. 네가 행복해지는 게 이 모든 괴로움의 끝임을 그때야 깨닫게 됐다"라고 덧붙였다.

비로소 모든 것을 알게 된 윤지수는 한재현에게 한 발짝 다가섰고, 두 사람은 새로 이사한 집에 피아노를 놓기 위해 피아노를 알아보러 다녔다. 하지만 누군가는 두 사람의 사진을 몰래 찍어 함께 있는 두 사람을 촬영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방송 말미에서는 윤지수의 집 대문에 철거라는 글자가 씌여져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더했다.

enter@xportsnews.com /사진 = tvN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