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59561 0512020053160459561 01 0103001 6.1.12-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90931149000 1590931156000 related

윤상현, '조슈아 웡' 가짜뉴스 논란에 "의사소통 문제" 해명

글자크기

"제3자의 화상 인터뷰 요청에 정중히 거절한 것이 전부"

제3차 사칭 가능성은 부인 "가짜뉴스 등은 해프닝이고 오해"

뉴스1

윤상현 의원에게 감사를 전했다는 소식이 가짜라고 해명하는 조슈아 웡(출처=트위터 갈무리)©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한재준 기자 = 윤상현 전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이 홍콩 민주화 운동가 조슈아 웡(23)과 관련한 '가짜뉴스' 논란에 해명하고 나섰다. 앞서 윤 전 위원장은 언론 인터뷰를 통해 조슈아 웡과의 접촉을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는데 이를 조슈아 웡 본인이 부인하면서 논란이 일었다.

윤 전 위원장은 31일 뉴스1과 통화에서 "제3자가 조슈아 웡과의 화상 인터뷰를 요청해와서 정중히 거절한 것이 전부"라며 "(조슈아 웡이 언급한) 가짜뉴스 등은 해프닝이고 오해다. 의사소통의 문제가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조슈아 웡 측에서 화상 인터뷰 요청이 있었던 것은 사실이지만 당사자에게 전달되지 않았다는 뜻이다.

조슈아 웡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저는 윤 전 위원장과 연락을 한 적도 받은 적도 없다. 가짜뉴스"라며 "홍콩 민주화에 관심을 가져주신 마음에는 감사를 표하지만 이런 상황은 저에게 조금 당황스럽다"고 밝혔다.

윤 전 위원장은 본인이 연락한 제3자의 사칭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는 "그렇지는 않다"며 "그분이 조슈아 웡과 만나자는 식으로 얘기를 했다. 그런데 본인(조슈아 웡)이 아니라니까 이렇게 됐는데 해프닝 같다"고 했다.
hanantway@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