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57834 0182020053160457834 01 0108006 6.1.12-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false true false 1590915526000 1590915610000 related

美 겨냥한 北 "홍콩은 中내부 문제"

글자크기
북한이 홍콩 국가보안법 사태에 대해 "중국 내정에 속하는 문제"라는 입장을 밝히는 한편 한국 정부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교체장비 반입을 비난하고 나섰다. 미·중 갈등 속에서 중국을 지원함으로써 북·중 관계를 다지려는 의도로 파악된다.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지난 30일 중국이 홍콩 보안법 초안을 의결한 것이 "합법적인 조치"라고 평가했다. 대변인은 "홍콩 문제는 철저히 중국 내정에 속하는 문제"라며 "홍콩의 안정과 사회경제 발전을 저해하는 외부의 간섭 행위를 견결히(굳세게) 반대 배격한다"고 강조해 홍콩 보안법을 비판한 미국을 겨냥했다.

한편 북한 대외선전매체 '메아리'는 한국 국방부와 주한미군이 28~29일 경북 성주 사드 기지에 군 장비를 기습 반입한 데 대해 "성주 주민들을 비롯한 각 계층은 국방부가 국민의 요구를 외면하고 미군의 총알받이 놀음에만 미쳐 날뛰고 있다고 단죄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안정훈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