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56792 0562020053160456792 06 0601001 6.1.12-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90911620000 1590985460000 related

송혜교 “언니 눈 어딨어” 묻자 송윤아 “업쩡”…탑스타들의 특급우정

글자크기
세계일보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송혜교(사진 왼쪽)와 송윤아(〃 오른쪽)가 친분을 자랑했다.

지난 30일 배우 송윤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산책을 하며 찍은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그 중 한 사진(바로 아래)에는 송윤아의 입 부분이 찍혔고 이를 본 배우 송혜교는 댓글로 “언니 눈 어딨어”라고 물었다.

이에 송윤아는 “눈 없쪙”이라고 답하며 친분을 자랑했다.

세계일보

사진=송윤아 인스타그램 갈무리


한편 송윤아는 1973년생으로 올해 나이 48살의 배우이며 송혜교는 1981년생 39세로 두 사람의 나이 차는 아홉 살이다.

두 사람은 지난 2001년 MBC 드라마 ‘호텔리어’에 함께 출연한 후 19년이 넘는 우정을 이어오는 연예계 대표 절친이다.

최서영 온라인 뉴스 기자 sy2020@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