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55806 0292020053160455806 05 0501001 6.1.1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90907800000 1590907878000

전 UFC 웰터급 챔프 우들리, 번즈에 0-3 판정패

글자크기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균재 기자] UFC 웰터급 1위 타이론 우들리(38, 미국)가 6위 길버트 번즈(33, 브라질)에게 무릎을 꿇으며 생애 첫 연패를 당했다.

우들리는 31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UFC 에이펙스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76 메인이벤트서 번즈에게 5라운드 종료 만장일치 판정으로 졌다.

우들리는 공이 울린 지 1분도 안돼 피를 봤다. 번즈에게 파운딩 세례를 허용했다. 얼굴엔 혈흔이 가득했다. 간신히 TKO패 위기서 벗어났지만 왼쪽 눈가가 크게 다쳤다.

2~3라운드도 흐름이 비슷했다. 우들리는 수세에 몰린 양상을 뒤집지 못했다. 간혹 오른손 스트레이트로 위협을 가했지만 단조로웠다. 전직 4차 방어 챔프의 위용은 온데간데 없었다.

지난해 3월 카마루 우스만에게 판정패하면서 웰터급 챔피언 벨트를 반납한 우들리는 번즈에게도 고개를 숙였다. 통산 전적은 19승 5패 1무다./dolyng@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