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55562 0042020053160455562 06 0601001 6.1.11-RELEASE 4 YTN 0 false true true false 1590906866000 1590907098000 related

영탁 "난 경상도 남자, '자기야' 한 번도 안 해봐"

글자크기
YTN


가수 영탁이 경상도 남자 특유의 무뚝뚝한 연애 스타일을 밝혔다.

31일 방송된 TBS FM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에서 영탁은 한 청취자가 보낸 아들의 요란스러운 연애 사연에 맞춰 박슬기와 함께 상황극을 펼쳤다.

극 중 대사인 "자기야, 여보야, 사랑해"를 외치던 영탁은 쑥스러움을 감추지 못하며 "나는 경상도다. 자기야라는 말을 태어나서 한 번도 해본 적이 없다. 오글거린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영탁은 "이름을 부르면 불렀지 자기야라는 말은 안 한다. 경상도라 못 한다"라고 거듭 강조하며 박슬기의 이름을 다정하게 불렀다. 이에 박슬기는 "달콤하다. 영탁이 말하면 뭐든 달콤하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에서 영탁이 고정 출연하는 '음악 반점'은 매주 일요일 오후 2시 10분에 방송된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TBS]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