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55338 0512020053160455338 02 0213007 6.1.12-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90906275000 1590906285000 related

광주시, 1일부터 어린이집 휴원 해제

글자크기

재개원시 어린이집 기본 방역지침 준수

뉴스1

지난 2월6일 오전 광주시 한 어린이집에 6~7일 휴원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있다. 광주시는 전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환자가 잇따라 발생하자 6~7일 광주 시내 어린이집 1122곳과 유치원 290곳을 전면 휴원하기로 결정했다. 2020.2.6 /뉴스1 © News1 한산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광주=뉴스1) 박준배 기자 = 광주지역 어린이집 휴원이 6월1일부터 해제된다.

광주시는 보건복지부의 전국 단위 어린이집 휴원 해제통보로 지역 어린이집을 1일부터 재개원한다고 31일 밝혔다.

그동안 광주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린이집 휴원 기간이 길어지면서 보호자의 돌봄 부담이 컸다.

광주시 긴급보육 이용률은 지난 3월9일 30.6%에서 4월9일 58.6%, 지난 28일 86.7% 등으로 전국 평균 72.7%보다 훨씬 높았다.

이에 따라 시는 어린이집 특별방역과 현장점검, 소독용품 구입비를 비롯한 손소독제, 영유아와 보육교사용 마스크 8만1576장 등 방역물품을 지원했다.

영유아(기관)보육료를 영유아 출석(이용)일수와 무관하게 전액 지원하고 시비지원 급식비도 전액 지급했다.

3월 대비 재원 아동수가 감소한 어린이집에 대해서는 3~5월 아동수를 기준으로 기관보육료·누리운영비를 지급해 보육교사 인건비로 집행하도록 했다.

어린이집은 재개원하더라도 기본 방역 지침을 계속 준수해야 한다.

아동과 보육교직원은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이 있는 경우 집에서 쉬도록 하는 등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수칙을 지켜야 한다.

발열·호흡기 유증상자와 집단 발생장소 방문자는 어린이집에 등원 또는 출근할 수 없다.

매일 2회 교직원 건강상태 확인과 아동·교직원 발열체크를 실시하고, 집단놀이보다 개별놀이 중심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교재·교구 등은 매일 1회, 손잡이 등 빈번히 접촉하는 물품은 수시 소독하고 창문·출입문은 수시 개방해 주기적으로 환기해야 한다.

재원아동 중 유증상자가 발생하면 어린이집 내에 일시 격리하고 즉시 보호자에게 연락해 하원시키되, 보호자가 동의할 경우 교사가 아동과 병원·보건소 등에 동행해 진료받도록 한다.

재원 아동이나 보육교직원 중 확진자 또는 접촉자가 발생하면 해당 어린이집은 즉시 일시폐쇄(출입금지)된다.

특별활동, 마스크 착용 기준, 냉방기기 사용기준 등을 보완해 보육시설 내 방역관리가 철저히 이뤄지도록 해야 한다.

특별활동을 불가피하게 실시할 경우 보호자의 동의 하에 방역 수칙 준수, 물품 교차 사용 금지, 외부 강사 동선 제출·확인 등을 이행한다.

어린이집 내 보육 아동의 마스크 착용은 의무는 아니지만, 집단 또는 외부 활동 시 착용하도록 권고할 방침이다.

냉방기기를 가동할 때는 2시간마다 환기하고, 밀집도가 높을수록 더 자주 환기하도록 한다.

시는 앞으로도 어린이집 방역 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nofatejb@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