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54856 0962020053160454856 05 0507001 6.1.12-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true false 1590904768000 1590904773000

한화 호잉 부진탈출 신호탄? 13경기만에 홈런포[SS현장]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2020 KBO리그 KT 위즈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가 21일 수원KT위즈파크에서 열렸다.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문학=스포츠서울 이웅희기자] 한화 외국인 타자 제라드 호잉(31)이 13경기 만에 홈런포를 쏘아 올렸다.

호잉은 31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SK와의 원정경기에 우익수, 3번타자로 선발출전해 1회 무사 1,2루에서 선제 3점포를 터뜨렸다. SK 선발투수 박종훈의 커브를 공략해 오른쪽 담장을 훌쩍 넘어가는 큰 타구를 날렸다.

전날까지 타율 0.209, 1홈런에 그치며 부진에 빠져있던 호잉은 지난 10일 고척 키움전 이후 13경기 만에 손맛을 봤다.

한화는 호잉의 홈런 덕분에 2회까지 3-2로 앞서고 있다.
iaspire@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