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43885 0112020053060443885 02 0203001 6.1.11-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0813143000 1590843366000 related

현직 경찰이 운전면허 감독관 시험서 '커닝'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변휘 기자]
머니투데이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강남운전면허시험장. /사진=머니투데이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직 경찰관이 자격증 필기시험 중 커닝을 하다 적발됐다.

3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서경찰서는 자격증 시험에서 커닝하다 적발된 경찰관 A씨를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입건했다.

A씨는 지난 23일 도로교통공단 주관 운전면허 기능검정원 시험에서 기출 문제가 적힌 쪽지를 무릎 위에 놓고 훔쳐보다 감독관에게 적발됐다.

운전면허 기능검정원은 운전면허 도로주행 등 시험의 감독관을 할 수 있는 자격을 준다.

감독관은 경찰에 신고했으며, 조사 과정에서 A씨가 서울 종로경찰서 소속 현직 경찰관인 사실이 드러났다.

A씨는 현재 대기발령 상태이며 조만간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을 예정이다.

변휘 기자 hynews@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