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43830 0182020053060443830 05 0506003 6.1.12-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0812653000 1590813488000

박지성 “손흥민 세계 최고 중 하나…아시아 롤모델”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노기완 기자

박지성(39) 국제축구평의회 자문위원이 아시아 유·청소년 선수의 우상으로 여겨지는 것에 대한 질문에 “역할 모델은 월드클래스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 하나면 충분하다”라고 겸손하게 말했다.

아시아축구연맹(AFC)은 29일 박지성 위원 인터뷰를 공식 홈페이지에 게재했다. 박 위원은 “이제는 손흥민보다 더 과거 인물을 거론할 필요가 없다. 아시아 선수도 세계 최고 중 하나가 될 수 있음을 증명했다”라며 국가대표팀 후배를 극찬했다.

박지성 위원은 AFC 사회공헌위원이기도 하다. “대다수 아시아 축구계 관계자도 손흥민이 롤모델이라는 것에 동의할 것이다. 손흥민이라는 성공사례 덕분에 이제 어린이들도 ‘아시아 일인자’가 아닌 ‘세계 최고’를 꿈꾼다. 손흥민 이전과 이후는 매우 큰 차이가 있다”라고 강조했다.

매일경제

박지성(왼쪽) 국제축구평의회 자문위원이 손흥민(가운데)을 ‘아시아 현존 유일무이한 롤모델이자 세계 최고 중 하나’라고 극찬했다. AFC 사회공헌위원 자격으로 손흥민에게 2019 아시아축구연맹 올해의 국제선수상을 전달하는 박지성. 사진=AFPBBNews=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역 시절 박지성 위원은 유럽축구연맹(UEFA) 올해의 공격수 톱5, 세계 최고 권위의 개인상 ‘발롱도르’ 50인 후보 선정으로 아시아 스포츠 역사를 새로 썼다.

손흥민은 2019년 국제프로축구선수연맹(FIFPro) 올스타와 발롱도르 30인 후보에 이어 2019-20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베스트11에 포함됐다.

박지성 위원은 “손흥민은 이제 모든 아시아 축구선수에게 희망과 동기를 부여하고 있다”라며 한국을 넘어 아시아 스포츠를 대표하는 스타로 정의했다. dan0925@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