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42916 0242020053060442916 06 0602001 6.1.11-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90804150000 1590804162000 popular

이상아 "알콜성 치매… 집에선 술 안 먹는 걸로"

글자크기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배우 이상아가 자신을 ‘알콜성 치매’라고 밝히며 웃지 못할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이데일리

이상아(사진=인스타그램)


이상아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알코올 치매다. 분명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상아의 딸이 쓴 것으로 보이는 ‘102동 앞 주차장에서 차키를 습득하신 분은 꼭 연락 부탁드립니다’라는 안내문이 담겼다.

이상아는 “이 차키는 몇 년 만에 찾은 키였는데, 엊그제 초등학생 친구들하고 생파하고 들어온 날부터 어딨는지 못 찾고 멘붕이었다”고 밝히며 “주니어랑 종일 키를 찾아 헤맸다”고 말했다. 이어 “찾다 못해 주니어가 ‘엘리베이터에 붙이고 와야겠다’고 해서 ‘그래라’ 하고는 ‘붙였어’ 하고 온 순간 딱 찾았다”며 “둘 다 어이없어 웃기만 했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그러면서 이상아는 “고생했어 딸, 당장 큰 인형 달랜다”면서 “집에선 술 안 먹는 걸로, 괜히 딸 고생시키지 말자”고 다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