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41436 0032020053060441436 08 0801001 6.1.12-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793210000 1590793234000

LG전자 휴대전화서 'LG로고' 뗐다…삼색 '벨벳' 내달 5일 출시

글자크기

이통사별 단독 색상 출시도 처음…총 7가지 색으로 선택지 다양화

연합뉴스

LG벨벳 살펴보는 시민들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19일 서울 광화문 KT올레 스퀘어에서 시민들이 출시된 LG벨벳을 살펴보고 있다. 2020.5.19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LG전자[066570]가 휴대전화에서 'LG로고'를 뗐다.

대신 이동통신사별로 색깔을 다르게 한 새로운 'LG벨벳'을 6월 5일 선보인다.

30일 업계에 따르면 LG전자가 국내 판매하는 휴대전화 후면에서 'LG' 로고를 지우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는 LG벨벳이 디자인에 각별히 신경을 쓴 제품인 만큼 디자인의 가치를 살리기 위해 자사 로고를 과감히 빼기로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내달 5일 출시되는 새 LG벨벳은 이통사별 단독 색상으로 나온다.

SK텔레콤에서는 '오로라 블루', KT에서는 '오로라 레드', LG유플러스에서는 '오로라 핑크'가 출시된다.

LG전자가 이통사별로 다른 색상을 내놓는 것도 사상 처음이다.

한 이통사 관계자는 "LG전자가 상반기에는 벨벳으로 확실히 승부수를 띄우려는 것 같다"며 "디자인에 민감한 20∼30대 소비자들 사이에서 반응이 좋다"고 말했다.

5일 세 가지 색상이 새로 나오면 소비자는 총 7가지 색상 중에 LG벨벳을 고르게 된다.

LG벨벳은 이달 15일 오로라 화이트, 오로라 그레이, 오로라 그린, 일루전 선셋 등 4가지 색상으로 먼저 출시됐다.

일루전 선셋 색상은 시선 각도와 조명에 따라 달라 보이는 색상으로 이용자 사이에서 화제다.

물방울이 떨어지는 모양의 LG벨벳 후면 카메라도 최근 스마트폰 카메라가 대부분 '인덕션 타입'에 '카툭튀'(카메라 부분이 툭 튀어나오는 디자인)인 것과 달라 호평을 얻고 있다.

LG벨벳 가격은 89만9천800원이다. 공시지원금은 7만4천원∼24만원 수준이며 이통사별·요금제별로 다르다.

연합뉴스

LG전자, 새 전략 스마트폰 'LG 벨벳' 출시
[LG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hy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