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37637 0182020052960437637 06 0602001 6.1.12-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0745829000 1590745931000 related

`아는형님` 안보현, `태양의 후예` 출연 이후에도 생활고 "건설 현장 아르바이트" [MK★TV컷]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뉴스팀

배우 안보현이 무명 시절을 언급한다.

오는 30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안방극장을 단숨에 사로잡은 ‘신 스틸러’인 배우 박하나, 이학주, 안보현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 세 사람은 임팩트 강한 악역 연기를 했던 배우들답게, 형님들의 환호와 제지(?)를 동시에 받으며 교실로 입장했다.

매일경제

‘아는형님’ 안보현이 무명시절 이야기를 언급한다.사진=JTBC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안보현은 “배우 활동 도중, 생계를 위해 건설 현장에서 일 한 적이 있다”라고 밝혔다. 신인 시절에 생활고 때문에 주유소, 푸드 코트, 일용직 등 각종 아르바이트를 많이 했다는 것.

이어 안보현은 "화제의 드라마 ‘태양의 후예’ 출연한 이후에도 건설 현장에서 일했다"라고 밝혀 형님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또한 "당시 부산에 있는 친구들은 나를 송중기 급으로 보았다"라며, 고향 친구들과 영상통화를 하던 도중 겪었던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하기도 했다.

매력 넘치는 신 스틸러 전학생 박하나-이학주-안보현의 활약상은 30일 오후 9시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