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36040 0432020052960436040 06 0601001 6.1.12-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0740948000 1590741007000 related

[스브스타] 김신영 '부캐' 김다비가 '노이즈 마케팅' 안 한다고 밝힌 사연은?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개그우먼 김신영의 '부캐(부캐릭터)' 둘째이모 김다비가 예기치 못한 노출 사고에 재치 있게 대처해 화제입니다.

어제(28일) 방송된 Olive '밥블레스유'에는 둘째이모 김다비로 활약 중인 김신영이 출연해 자신의 히트곡 '주라주라'를 불렀습니다. 그러던 중 갑작스럽게 김신영의 치마가 내려가는 돌발 상황이 발생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에 장도연은 "마술 같은 퍼포먼스네. 유리 겔라(마술사)냐 뭐냐"라며 당혹스러워했고, 송은이 역시 "분명 치마가 빨간색이었는데 하얀색으로 바뀌었어"라며 폭소했습니다.

황급히 치마를 고쳐 입은 김신영은 "최근 활동하면서 살이 빠졌다"면서 "저는 단언컨대 노이즈 마케팅 안 합니다"라고 변명해 현장을 초토화시켰습니다. 이를 본 박나래가 "평생 못 잊을 광경"이라며 엄지를 치켜세우기도 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신영은 또 이 모습을 촬영하고 있던 카메라 감독에게 "우리 감독님 '액땜'했다 생각하라"며 "올해 감기 안 걸릴 겁니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더했습니다.

(사진=Olive 밥블레스유 방송화면 캡처)

(SBS 스브스타)
지나윤 에디터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