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35539 1082020052960435539 06 0601001 6.1.12-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738310000 1590739823000 popular

빅뱅 태양 "가수 활동, 정신 상태 안 좋았다…지금은 답 찾아" 고백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인턴기자] 가수 태양이 음악과 팬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28일 빅뱅 태양의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다큐멘터리 '백야 화이트 나이트-태양이 지지 않는 밤' 4화 'Rise again' 편이 공개됐다.

해당 영상은 "그때 진심으로 다 안 하고 싶었어. 가수도 하고 싶지 않고, 음악도 이렇게 음악을 하는 건 싫고"라는 태양의 목소리로 시작했다.

태양은 "빅뱅 활동 끝나고 솔로 나오고, 또 솔로 끝나고 빅뱅 나오고 이걸 나를 계속 몰아세워서 가다 보니까 내 정신 상태가 되게 안 좋았다. 또 한 편으로 그게 아쉽다고 할 수 없는 게 어떻게 내가 일을 해야 되는지, 어떻게 사람들을 대해야 하는지 몰랐다"며 솔직한 마음을 고백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러면서도 태양은 "더 중요한 게 뭔지에 대해서 정말 많이 생각하고 배우고 답을 찾았다. 그런 때가 없었으면 지금의 내가 없었을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뮤직 디렉터, 기타리스트, 아티스트, 비주얼 디렉터 등 어릴 때부터 태양을 지켜봤던 사람들의 인터뷰가 이어졌다.

태양은 "가수가 되기 이전에도 음악을 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그때 들었던 음악들 그게 어떤 의미냐면, 연습생 때 그 사람들 음악만이 나한테 위로였던 것 같다"라며 연습생 때를 회상했다.

이어 음악을 하는 이유에 대해 "나도 결국엔 그런 사람이 되고 싶었던 거거든. 내가 음악을 하고 싶은 궁극적인 목표는 누군가한테 내 음악을 통해서 위로를 하고 그 사람한테 힘이 되어주는 거야"라고 말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다음으로는 월드 투어 중, 태양에게 열광하는 팬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그런 팬들을 보며 태양은 "어렸을 때는 내가 표현을 잘 못하고 어떻게 해야 할지 잘 모르니까 못했는데 조금씩 시간이 지나면서 팬들과 더 가깝게 지내려고 한다"고 밝혔다.

또 태양은 "팬들한테 고마움을 표현하고 싶다. 그 사람들이 주는 사랑이 당연하다고 생각하면 안 되기 때문에"라고 덧붙이며 팬들에게 고마움을 표현했다.

마지막으로 태양은 "내 자신이, 태양이라는 가수가 너무 맘에 안 들 때가 있고 관두고 싶기도 하다. 그런데도 다른 어떤 무대에서 내가 나한테 반할 때도 있기 때문에 하는 거다. 많은 시간 더 보여주고 싶고, 그런 나로 채워가고 싶기 때문에"라며 음악에 대한 사랑과 열정을 드러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태양 공식 유튜브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