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34799 0362020052960434799 02 0201001 6.1.12-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90737820000 1590738037000 related

전주서 아버지 둔기로 때려 살해한 50대 구속

글자크기
한국일보

전북 전주완산경찰서 전경.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북 전주완산경찰서는 아버지를 둔기로 때려 숨지게 한 혐의(존속살인)로 A(55)씨를 구속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2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0일 오후 6시쯤 전주시 완산구의 한 아파트에서 아버지(87)를 등산용 스틱과 빗자루, 몽둥이 등 여러 종류의 둔기로 수 차례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숨진 아버지를 홀로 집에 두고 달아난 것으로 드러났다. 시신은 범행 이틀 뒤인 22일 A씨 형제들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아들과 아버지가 심하게 다투는 소리가 났다”는 이웃 증언을 토대로 수사에 나서 신고 하루 만에 범행 장소 주변을 서성이던 A씨를 긴급 체포했다.

조사 결과 A씨는 폭행 당시 메모지에 아버지, 어머니의 이름과 사망 시각 등을 적어 범행 도구에 붙인 것으로 드러났다. 메모에는 ‘상중’(喪中)이라는 한문도 적혀 있었다고 경찰은 밝혔다.

A씨는 범행 경위와 동기에 대해 묵비권을 행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범행 현장 인근 폐쇄회로(CC)TV와 이웃 증언, 범행 도구 등 확보한 증거를 토대로 사건을 검찰에 넘겼다. 경찰 관계자는 “살해 동기를 추궁했으나 답변을 듣지 못했고 메모 작성 경위도 밝히지 않았다”고 말했다.

하태민 기자 hamong@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