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33796 0252020052960433796 02 0201001 6.1.12-RELEASE 25 조선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90735719000 1591077395000 related

배우 변수미 "한미모의 '성매매 알선' 주장은 소설…법적 대응"

글자크기

한미모, '성매매 알선' 혐의로 변씨 검찰 고발

모델·인터넷 방송 진행자(BJ)로 활동하는 한미모에게 성매매 알선 혐의 등으로 검찰 고발을 당한 영화배우 변수미가 29일 “한미모의 주장은 사실 무근”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조선일보

배우 변수미(왼쪽). /인스타그랩 캡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변수미는 이날 스포츠조선 인터뷰에서 “한미모가 주장하는 성매매 알선은 조금도 사실이 아니며 소설과 같은 이야기”라고 밝혔다.

앞서 한미모 측은 “변수미가 내게 ‘1000만원을 손에 쥐게 해주겠다’며 평소 친분이 있던 한 엔터테인먼트 대표 A씨를 소개해줬다”며 “성매매는 이뤄지지 않았지만, 변수미의 권유로 필리핀 마닐라에서 A씨를 만났고, 이후 성적 학대에 시달렸다”고 주장했다. 한미모는 “A씨가 떠나고 나서는 변수미의 지배 아래에 있었다”며 “변수미의 상습적인 도박 행위를 돕기도 해야 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결국 한미모는 28일 서울중앙지검에 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과 상습도박 등의 혐의로 변수미를 고발했다. 당초 변수미가 고발당한 사실은 처음엔 익명으로 보도됐으나 전 배드민턴 국가대표 선수의 전처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변수미가 아니냐는 추측이 나왔다.

변수미는 인터뷰에서 “아프리카TV에서 영구정지를 당해 곤경에 처한 한미모가 해당 문제에 대해 도움을 줄 수 있는 좋은 사람을 소개시켜 달라기에 소개해주는 등 도움을 줬다"며 "좋은 일자리를 소개시켜주고 좋은 사람 소개도 해주는 등 어려운 시기에 도움을 줬는데 사실관계를 완전히 짜깁기해 말도 안되는 주장을 펼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미 변호사 선임을 마쳤다. 무고와 명예훼손으로 적극 법적대응 할 것"이라고 했다.

변수미는 영화 ‘쓰리 썸머 나잇’, ‘내 연애의 이력’ 등에 출연했으며, 2017년 배드민턴 국가대표 출신인 이용대와 결혼했지만 1년여 만에 이혼했다.

[김승현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