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30523 0202020052960430523 06 0601001 6.1.11-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0730519000 1590730588000 related

서현진 전 아나, 육아고충 "머리카락 한움큼 뽑힘"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서현진이 아들과의 근황을 공개하며 육아 고충을 토로했다.

사형장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밤새 나를 괴롭혀놓고 왜 6시도 안되어 일어남? 수면교육 1주일만에 도루묵?!ㅠㅠ 모른척하고 등돌리고 자는 척 했더니 1)3일 묵힌 똥을 한바가지 싼다 2) 울며 몸부림치다 침대 밑 맨바닥에 기어 들어가 발버둥친다 결국 두손두발 들고 수유 후 재움. 나 왜 애썼지? 뭐한거임? 그와중에 안그래도 힘없는 머리카락 한움큼 뽐힘. 결국 들쳐업고 나가서 한참을 걷다가 산책 막바지에 기절시켜 올라와 눕힘"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현진은 아들과 함께 셀카를 남기고 있다.

서현진은 2017년 의사 남편과 결혼해 지난해 11월 득남했다.

kiki2022@mk.co.kr

사진| 서현진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