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22656 0092020052960422656 06 0601001 6.1.11-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714183000 1590720046000 related

진명 스님, 국내 방송 최초 비구니 앵커 변신

글자크기
뉴시스

[서울=뉴시스]진명 스님이 '일일 앵커'로 나서는 다음달 1일 BTN불교TV 뉴스 방송의 사전 리허설이 26일 진행됐다.(사진=BTN불교TV 제공)2020.05.29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남정현 기자 = 한국 방송 사상 최초로 비구니 스님이 뉴스를 진행한다.

BTN불교TV는 28일 "내달 1일 진명 스님이 뉴스 앵커로 나선다"며 "코로나19 때문에 한 달 미뤄져 전날 열리는 부처님오신날 봉축 행사 소식을 시청자에게 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6일 뉴스 사전 회의에 참석한 진명 스님은 "코로나19로 인해 국민과 불자님들이 많이 지쳐 계실 텐데 부처님이 우리 곁에 오시는 기쁜 날을 맞아 희망 넘치는 뉴스들을 전하고자 한다"며 "이를 통해 잠시나마 행복하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BTN불교TV 관계자는 "진명 스님은 이미 불교계뿐 아니라 일반 방송사에서도 탁월한 말솜씨와 깔끔한 진행의 대명사로 유명하다"며 "비구니 스님이 앵커로 변신하는 건 방송 사상 최초"라고 말했다.

진명 스님은 이날 오전 7시와 10시, 오후 7시와 10시 뉴스를 진행한다.

진명 스님은 현재 BTN불교TV에서 '진명스님의 지대방'을, BTN불교라디오 울림에서 '아름다운 세상 진명입니다'를 진행하고 있다.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 문화부장과 중국 베이징 만월사 주지를 지낸 그는 현재 조계종 중앙종회의원이자 문화재청 무형문화재위원이다.

BTN불교TV는 2018년부터 매년 부처님오신날마다 시청자를 위한 특별 이벤트를 벌여 왔다. 첫해에는 중앙승가대 학인 스님이 일일 기자로 참여했고, 지난해에는 중앙승가대 교수인 자현 스님이 비구 스님 중 최초로 뉴스 앵커로 활약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_j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