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21628 0512020052960421628 06 0602001 6.1.12-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90712739000 1590712746000 related

[N컷] '뭉쳐야 찬다' 유상철, 췌장암 투병 중 근황 공개

글자크기
뉴스1

JTBC '뭉쳐야 찬다'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췌장암 투병 중인 유상철이 '뭉쳐야 찬다'에 출연해 근황을 공개한다.

오는 31일 오후 9시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한국을 축구 열풍으로 몰아넣었던 2002 한일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들과 전 국가 대표 선수들이 출격한다. 이에 유상철은 물론 최진철 이운재 송종국 이천수 현영민 박재홍 김용대 김정우 등 보기만 해도 가슴이 뭉클해지는 역대급 라인업이 완성됐다.

이들은 '군대스리가 프로젝트'를 위해 모인 팀으로 각 군대를 돌며 선발된 국군 장병들과 축구 경기로 군 장병들의 사기 증진에 큰 공헌을 하며 축구 레전드의 명성과 선한 영향력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말로만 듣던 축구 전설들의 총집합에 스포츠 전설들 역시 감격의 눈빛을 보내며 벅차오르는 팬심을 주체하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더불어 지난 2019년 췌장암 투병 사실을 공개하며 많은 이들의 안타까움을 불러일으켰던 유상철이 한층 더 밝아진 얼굴로 등장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투병 중에도 팀 잔류를 위해 여전히 벤치를 지키며 끝까지 최선을 다하는 진정한 축구인의 면모를 보여 이번 출연에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2002년 월드컵 미국전에서 희대의 미제사건으로 남은 안정환 헤딩골 진실 여부 논란에 대해 그 현장에 있었던 선수들이 직접 입을 열었다. 특히 안정환이 헤딩하던 순간 바로 뒤에 있던 최근접자가 등장, 마치 그 현장을 다시 보는 듯한 생생한 증언으로 18년 만에 드디어 그 진실이 밝혀질 예정이다.
taehyun@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