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17753 0512020052960417753 06 0602001 6.1.12-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90697800000 1590697812000 related

[RE:TV] '꼰대인턴' 만취한 김응수 사고쳤다…한지은 투톤헤어 '싹둑'

글자크기
뉴스1

MBC '꼰대인턴' 캡처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꼰대인턴' 만취한 김응수가 사고를 쳤다.

지난 28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꼰대인턴'에서 준수식품 시니어 인턴 이만식(김응수 분)은 인턴 동기 이태리(한지은 분)의 '투톤헤어'를 가위로 싹둑 잘라 버렸다. 당사자는 물론 또 다른 인턴 주윤수(노종현 분)까지 경악했다.

이날 이만식은 상사에게 괴롭힘을 당한 이태리를 짠하게 생각했다. 그는 "인턴 동기들끼리 단합 한번 안할래? 소고기 어떠냐. 내가 쏘겠다"고 했다. 소고기가 아닌 돼지고기였지만 인턴들은 폭풍 흡입했다.

이만식은 "이렇게 만난 것도 인연인데 가끔씩 이런 자리 갖자"고 했다. 별다른 반응이 없자 "왜. 늙다리랑 놀려니까 재미없냐"고 물었다. 솔직한 성격의 이태리는 "재미없죠"라고 답했다. 또 "회사 이사님이랑 있는 것 같긴 하다"고 덧붙였다.

그러자 이만식은 "나도 안다. 니들이 나 꼰턴이라고 부르는 거. 그래도 면전에서는 말 좀 예쁘게 하면 안 되냐"라더니 "요즘 것들은 하여튼 싸가지가 없어서"라며 '꼰대력'을 끌어올리려 했다. 분위기가 얼어붙자 이만식은 "쏘리 쏘리. 이게 습관이 돼서"라며 "그동안 훈계질해서 미안하다"며 고개를 숙였다.

특히 이만식은 만취한 상황에 이태리의 머리카락을 건드려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태리가 고기 먹방에만 집중하는 사이 이만식은 "머리카락만 자르면 딱 좋은데. 말꼬리도 아니고 이게 뭐냐"라며 심기를 건드렸다.

이태리는 "보자 보자 하니까 진짜! 이만식 인턴이 패션을 알아? 꼰대들이 이 투톤헤어를 아냐고!"라며 분노를 표출했다. 이에 이만식은 갑자기 가위를 들더니 머리카락을 싹둑 잘랐다. 그러면서 "이야~ 이거 깔끔하고 좋네"라며 흐뭇해 해 모두를 충격에 휩싸이게 했다.

이후 이태리는 주윤수와 단둘이 있는 자리에서 "미용실 가서 수습 좀 해봐야 한다. 생각보다 훨씬 강력한 꼰대다"라며 분노해 향후 둘의 관계 변화에 궁금증을 높였다.
lll@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