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15258 0202020052860415258 06 0602001 6.1.11-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0667936000 1590710048000 related

‘슬의생’ 신현빈, 유연석 산채 잡아온다는 조정석에 ”그러면 다친다” 화들짝♥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허은경 객원기자]

‘슬기로운 의사생활’ 신현빈이 유연석에 대한 직진 애정을 드러냈다.

28일 방송된 tvN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극본 이우정, 연출 신원호)에서는 이익준(조정석 분)이 장겨울(신현빈 분)에게 안정원(유연석 분)에 대한 마음을 확인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겨울이 잠시 휴식하고 있자, 익준은 ”찾는 사람 없으면 당직실로 숨어라“라고 조언했다. 이에 겨울이 익준에게 일중독이 아닌지 물었다. 이에 익준은 ”일 중독 아니다. 송화랑 저녁 먹으려고 기다리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익준은 근심 있어 보이는 겨울에게 “고민 있으면 말하라”라고 재촉했다. 이어 “분명히 안정원 이야기인데”라고 짚었지만 겨울은 말을 할 듯 말 듯 망설이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익준은 “산 채로 잡아 올까?”라고 물었고, 겨울은 “안된다. 그러면 다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서 익준은 “정원이가 언제부터 좋았냐. 새삼 궁금하다”라며 진지하게 물었다. 이에 겨울은 “당연한 거 아닌가”라고 말하며 정원에 대한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겨울은 앞서 정로사(김해숙 분)의 부탁대로, 신부의 길을 걷고자 하는 정원의 마음을 붙잡을 수 있을지 향후 전개에 귀추가 주목된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