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64911 0032020052760364911 02 0201001 6.1.12-RELEASE 3 연합뉴스 59376893 true true true false 1590542839000 1590544440000 related

일가족 5명 코로나19 확진 구리 갈매지구 등교 연기

글자크기
(구리=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경기도교육청은 27일 구리시 갈매지구 유치원과 초·중·고교의 등교를 연기했다.

이 지역에서 지난 26일 A(38·남)씨 등 일가족 5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기 때문이다.

고3은 등교 연기 대상에서 제외했다.

전국적으로 유치원생, 초등학교 1·2학년, 중학교 3학년, 고등학교 2학년 학생들이 이날부터 등교한다.

그러나 일가족 5명 중 초등학생이 포함되자 구리시는 교육청, 해당 학교 등과 협의했다.

협의 결과에 따라 교육청은 등교 연기를 결정하고 원격 수업으로 대체했다.

등교 일정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갈매지구 외 구리지역 학교들은 예정대로 등교가 이뤄졌다.

연합뉴스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앞서 갈매지구에서는 지난 26일 A씨가 서울 중랑구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같은 날 오후 부인과 초교생 자녀, 장인과 장모 등 4명이 구리시에서 추가로 확진됐다.

A씨 가족 4명은 집안 사정으로 지난달 말부터 처가 식구 4명과 함께 살았다.

어린이집에 다니는 자녀는 음성으로 나왔으며 처형과 처남은 진단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보건당국은 해당 어린이집을 폐쇄하고 소독했으며 이들의 감염 경로와 접촉자 등을 파악 중이다.

k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