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57658 0352020052760357658 02 0212003 6.1.12-RELEASE 35 한겨레 0 false true true false 1590516974000 1590599706000 related

‘원조 예능 목소리 MC’ 성우 김영민씨 별세

글자크기
한겨레

성우 김영민씨. 사진 한국성우협회 제공

가요쇼부터 뉴스까지 티브이 프로그램의 ‘목소리 엠시’ 원조로 불리는 성우 김영민(본명 김제용)씨가 26일 오후 별세했다고 한국성우협회가 밝혔다. 향년 61.

고인은 방송작가 겸 대중가요 작사가로 일하다 1983년 <한국방송>(KBS) 공채 성우 18기로 입문했다. 1990년대 초부터 <서울방송>(SBS) ‘생방송 TV가요20', <문화방송>(MBC) ‘기인열전' 같은 예능 프로그램의 내레이션을 맡아 활약했다.

그는 수많은 외화와 애니메이션의 성우도 담당했으며 특히 외화에서는 할리우드 배우 미키 루크와 웨슬리 스나입스의 목소리 배우로 유명하다. 2013년 월간 <창조문예>에 등단해 시집 <사랑 배달 왔습니다>를 내기도 했다. 지난해 4월에는 성우들과 함께 오디오북 전문회사 ‘오디오북위즈'를 설립하기도 했다.

고인은 성우협회 홍보이사와 한국방송 성우극회 부회장을 지냈다.

빈소는 순천향대학병원, 발인은 29일 오전이다. (02)797-4444.

김경애 기자 ccandori@hani.co.kr

▶더불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언론, 한겨레 구독하세요!
▶네이버 뉴스판 한겨레21 구독▶시간극장 : 홍준표와 김종인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