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28975 0242020052560328975 04 0401001 6.1.11-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90411781000 1590411793000

日, ‘한국인 무비자 입국’ 효력정지 한달 연장

글자크기

입국제한 대상 인도 등 11개국 추가

[이데일리 윤기백 기자] 일본 정부가 25일 한국인에 대한 무비자 입국 제도의 효력 정지를 한 달 연장하기로 했다.

이데일리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25일 도쿄 총리관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선포한 긴급사태를 완전 해제한다고 발표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NHK와 일본 법무성 등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한국인이 90일 이내에 일본에 비자(사증) 없이 머물 수 있도록 하는 이른바 무비자 입국 제도의 효력 정지를 내달 말까지로 연장하기로 했다. 무비자 입국 효력 정지 기한은 당초 이달 말까지 예정돼 있었으나 한 달 연장을 결정했다.

일본 정부는 또 한국에 머물다 2주 이내에 일본에 입국한 이들에 대해 2주간 호텔 등에서 격리 생활을 하고 대중교통을 이용하지 않도록 요청하는 등의 조치도 역시 한 달 연장했다.

일본 정부는 당초 100개 국가·지역이던 입국 제한 대상에 인도 등 11개국을 추가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어떻게 국제적으로 사람의 왕래를 부분적·단계적으로 재개할 수 있을지 신중하게 검토한 후에 정부로서 적절한 시점에 종합적으로 판단할 생각”이라며 일본 내 감염 상황 및 상대국의 상황을 보며 입국제한을 단계적으로 해제할 것임을 시사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