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17149 0772020052560317149 06 0602001 6.1.12-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true false 1590381965000 1590382025000 related

'아내의 맛' 100회 특집 어워즈, 연예대상 뺨치는 드레스코드

글자크기
웃음 레전드 찍는다
남승민X정동원, 트롯 의형제
영탁 곡 '짝짝쿵짝' 첫 무대


텐아시아

'아내의 맛' / 사진 = TV조선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내의 맛'이 100회를 맞이해 2주간 스페셜 편성을 확정, '세상 어디에도 없는 특별한 시상식 아내의 맛 어워즈'로 레전드 웃음을 선사한다.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99회에서는 100회를 앞두고 펼쳐진 '아내의 맛 어워즈'와 더불어 '트롯 의형제' 남승민-정동원의 첫 듀엣 데뷔곡 '짝짝쿵짝' 무대가 최초 공개된다.

'아내의 맛'은 100회를 맞아 특집 방송으로 그동안 함께한 수많은 부부와 가족들이 함께하는 특별한 시상식을 진행했던 상황. 아맛팸들은 시상식에서 빠질 수 없는 백미, 레드 카펫 입장에서부터 드레스코드를 커플룩으로 지정해서 등장, 역대급 폭소탄을 선사했다. 그러나 홍현희는 드레스코드 따위 무시하는, 새로운 유행을 창조하는 LED 대왕 리본 드레스를 입고 나타났는가 하면, 장영란은 극강 투머치 패션으로 레드 카펫 위를 걸어 현장을 박장대소하게 만들었다.

이어 함소원-진화 부부는 빨간 드레스와 빨간 턱시도로 화려함의 극치를 보여주는 커플룩을 선보였고, 김빈우-전용진 부부는 만화를 찢고 나온 비주얼로 훈남훈녀의 정석임을 증명했다. 또한 김세진-진혜지 부부는 우수한 장신을 자랑하며 특급 배우 포스로 레드 카펫의 정점을 장식했다. 과연 아맛팸 중 수상의 영광은 어느 부부에게 돌아갈지, 연말 연예대상을 방불케 하는 '아내의 맛 어워즈' 레드 카펫 현장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특히 이날 시상식 현장에는 남승민과 정동원이 깜짝 등장해 '아내의 맛' 100회를 축하하는 스페셜 무대를 꾸몄다. 두 사람이 그동안의 숱한 경쟁 후보곡들을 제치고 '미스터트롯' 영탁이 작곡해준 '짝짝쿵짝'이라는 노래로 환상의 짝꿍 트롯둥이라는 수식어 걸맞은 귀염뽀짝한 데뷔 무대를 선보인 것.

이와 관련 남승민-정동원의 '짝짝쿵짝'이 탄생한 녹음 현장도 공개된다. 트롯 의형제를 위해 직접 발 벗고 프로듀서로 나선 영탁은 그동안의 자상한 삼촌美는 잠시 넣어둔 채 불꽃 카리스마를 발산, 실력파 남승민과 정동원을 얼어붙게 만들었다. 급기야 녹음 도중 잔뜩 화가 난 영탁이 녹음을 중단시키고 '트롯 의형제'를 녹음실 밖으로 호출하면서, 살얼음판 같은 분위기가 형성됐던 터. 과연 남승민과 정동원이 녹음을 무사히 끝마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그런가 하면 영탁은 트롯 의형제의 성공적인 듀엣 데뷔를 위해 초특급 선물을 준비, 눈길을 끌었다. 나훈아, 남진, 이선희, 보아, 소녀시대 등 톱스타들의 코러스를 맡았던, 코러스 계의 레전드, 김현아를 섭외한 것. 어떤 노래든 한 번만 들으면 코러스를 넣는 김현아의 '넘사벽 코러스' 시전에 남승민과 정동원이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면서, ‘짝짝쿵짝’의 녹음현장에 기대감이 폭증되고 있다.

제작진은 "100회까지 한 회를 앞두고 스페셜 특집을 구성, 지금까지 아낌없는 사랑과 지지를 보내주신 시청자들을 위해 더 큰 웃음과 볼거리를 안겨드리고자 심혈을 기울였다"며 "아맛팸들의 초 단위 웃음 폭탄과 특급 무대들이 펼쳐질 99회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아내의 맛' 99회는 26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