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15007 0672020052560315007 04 0402001 6.1.12-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false true false 1590376110000 1590376448000

동남아 자동차 생산 1위 태국, 30년 만에 최저 생산량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배정희 기자 = 동남아 1위 자동차 생산국인 태국의 자동차 생산량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유행)으로 인해 지난달 30년 만에 최저를 기록했다.

25일 일간 방콕포스트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태국산업연합(FTI)은 태국의 지난달 자동차 생산량이 2만4711대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무려 83.6% 줄어든 수치다. 3월 생산량과 비교해서도 83.2% 감소했다.

수출 및 내수용 차량 생산 대수는 1만3713대와 1만998대를 생산해 전년 동기 대비 81.8%와 85.4% 각각 감소했다. 국내 차량 판매는 3만109대로 전년 동기 대비 65.02% 줄어들어 11개월 연속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태국 내 생산 공장을 둔 일본의 도요타와 혼다, 미쓰비시, 마쓰다 그리고 미국의 포드사는 자동차 판매 감소와 정부의 재택근무 권장 방침에 따라 3~4월에 생산 라인을 일시 중단했다.

FTI는 올해 연간 자동차 생산량이 100만 대를 넘지 못할 가능성도 있어, 약 200만대를 기록했던 지난해와 비교할 때 50%가량 생산량이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FTI 자동차 부문의 수라퐁 빠이싯빠타나퐁 대변인은 6월까지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지 않으면 태국 자동차 업계의 피해는 훨씬 더 장기간 지속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