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08919 1102020052560308919 08 0805001 6.1.11-RELEASE 110 조선비즈 58689216 false true true false 1590367955000 1590367976000

'코로나19로 임시 폐쇄' 삼성서울병원, 오늘 본관 수술장 재개

글자크기
조선비즈

22일 강남구 삼성서울병원에 마스크 착용 관련 안내문이 나오고 있다. 삼성서울병원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중단했던 본관의 신규 환자 입원 업무를 재개하기로 했다./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일시 폐쇄됐던 삼성서울병원의 본관 수술장이 25일부터 다시 운영된다.

삼성서울병원은 코로나19 확진 간호사 4명과 관련한 병원 내 접촉자 전원이 모두 '음성'으로 확인돼 본관 수술장 운영을 이날 재개한다고 밝혔다.

지난 18일∼19일 이틀간 흉부외과 수술실 간호사 4명이 코로나19로 확진됐다. 확인된 삼성서울병원 관련 확진자는 최소 9명이다. 이에 따라 19일 오전부터 본관 수술장을 폐쇄하고 신규 환자의 본관 입원을 제한한 채 역학조사를 실시했다.

이 병원 간호사 4명을 제외하고는 모두 병원 밖에서 발생한 사례다. 병원 내에서 추가 확진자도 발생하지 않았다. 이에 따라 지난 22일 본관의 신규 환자 입원을 허용한데 이어 이날부터는 수술장 업무도 시작한다.

삼성서울병원은 코로나19 진단검사 대상자 중 본관과 연관된 600여명은 간밤에 재차 검사해 혹시 모를 감염 위험을 철저히 배제했다.

장윤서 기자(panda@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