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05444 1132020052560305444 06 0601001 6.1.11-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true 1590359061000 1590361221000 related

김동완 소속사 "담 넘어 문 앞까지..명백한 무단침입" 사상팬에 경고

글자크기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쿠키뉴스] 장재민 기자 =가수 김동완의 소속사가 사생팬에게 경고했다.

김동완의 소속사 오피스DH는 지난 23일 "지난해 여름부터 김동완의 집으로 찾아오는 한 사람이 있다'며 '절대 아티스트 자택으로 찾아오는 행동을 하지 않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그 사람에게 회유도 해보고 경찰에 신고도 해서 한동안 나타나지 않았던 그 사람이 오늘은 아예 담을 넘어 문 앞까지 들어와 있었다"며 "오늘은 담을 넘었기 때문에 이는 명백한 무단침입"이라고 강조했다.

소속사는 "수시로 찾아온 이 사람을 혹시라도 아는 분이 계신다면 이런 행동을 하지 않도록 만류를 부탁드린다"며 "자택은 김동완의 개인적 공간이고 타인에게 방해받지 않아도 되는 온전한 쉼터이고 재충전 시간을 가질 수 있는 공간"이라고 호소했다.

doncici@kukinews.com

쿠키뉴스 장재민 doncici@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