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05190 0432020052560305190 04 0401001 6.1.12-RELEASE 43 S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90356982000 1590357011000

일본 코로나19 신규 확진 42명…오늘 긴급사태 전면해제할 듯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에서 24일 42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새로 확인됐다고 현지 공영방송인 NHK가 보도했습니다.

지역별로 보면 홋카이도에서 15명, 도쿄도에서 14명, 가나가와현에서 5명, 후쿠오카현에서 4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에 따라 일본 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탑승자(712명)를 포함해 1만 7천 323명으로 늘었습니다.

코로나19 확진자 중 사망자는 14명 늘어 852명이 됐습니다.

일본 내 하루 코로나19 확진자는 지난 17일 이후 7일째 20∼30명대를 유지하다가 24일 40명대로 다소 늘었습니다.

일본 정부는 코로나19 자문위원회와 대책본부 회의를 차례로 열고 도쿄도와 가나가와현, 사이타마현, 지바현 등 수도권 1도 3현과 홋카이도의 코로나19 긴급사태 해제 여부를 결정합니다.

교도통신과 NHK 등 일본 언론에 따르면 정부는 이들 지역에 대한 긴급사태 해제 방침을 굳혔습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최근 뚜렷한 감소세를 보였고, 이에 따라 의료제공 체제도 개선됐기 때문입니다.

아베 신조 총리는 오후 6시쯤 기자회견을 열고 긴급사태 전면 해제에 따른 대국민 당부 사항을 설명할 예정입니다.

앞서 일본 정부는 지난달 7일 도쿄도 등 전국 7개 도부현에 처음 긴급사태를 선언한 뒤 같은 달 16일 이를 전국으로 확대했습니다.

이어 당초 이달 6일이었던 전국 긴급사태 시한을 31일까지로 연장했다가, 전국 47개 도도부현 가운데 수도권 1도 3현과 홋카이도를 제외하고 감염 상황이 호전된 42곳을 대상으로 지난 14일과 21일 2차례에 걸쳐 조기 해제 결정을 내렸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하정 기자(parkhj@sbs.co.kr)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