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04316 0252020052560304316 01 0101001 6.1.11-RELEASE 25 조선일보 0 false false true false 1590343226000 1590343871000 related

진중권 "北엔 태양 南엔 달님 계신다"

글자크기

'달님에 바치는 노래'공유하고 文 찬양한 대구지검 검사 비판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24일 페이스북을 통해 "북조선이나 남조선이나 조선은 하나다"라며 "북에는 인민의 태양이 계시고, 남에는 국민의 달님이 계신다"고 했다. 진 전 교수는 "4월 15일은 해님 생일 태양절, 1월 24일은 달님 생일 태음절"이라고도 했다.

진 전 교수의 글은, 같은 날 문재인 대통령을 찬양하는 글을 페이스북에 올린 진혜원 대구지검 검사를 비판한 것이다. 진 검사는 이날 외국 가수가 '달님에게 바치는 노래(Song to the Moon)'라는 제목의 노래를 부른 영상을 공유하며 마치 문 대통령을 위한 노래인 것처럼 묘사했다. 진 검사는 "선거가 끝났는데도 내정 간섭이 계속된다"며 "대통령님 3년 차 지지도가 5주 내내 60%를 넘는다는 보도가 외국으로 전달돼서 그런 것 같다"고 했다. 또 "김정숙 여사님께서 두 눈 부릅뜨고 지켜보고 계시는데도 야한 드레스를 입고 찬가를 부른다"고도 했다. 진 전 교수는 진 검사가 올린 글이 마치 북한에서 김정은 위원장을 칭송하는 글과 같다며 '남조선' '달님' 등으로 비꼰 것이다. 진 전 교수는 "아부에도 타고난 재능이 필요한 듯"이라며 "난 손발이 오글거려 못하는데 저분은 그게 된다"고 했다.

진 검사는 문 대통령 관련 글을 수차례 올렸었다. 지난 18일에는 5·18 기념식에서 입술이 부르튼 채 기념사를 하는 문 대통령 사진을 올리면서 "대통령님 얼굴이 너무 상하셔서 가슴이 아프다"고 했다.

[박상기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