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93137 0092020052460293137 02 0213001 6.1.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90271202000 1590271219000 충남도 관광객 여행사에 인센티브 지원 2005241131 related

충남도, 관광객 유치한 지역 여행사에 '인센티브' 지원

글자크기
뉴시스

【예산=뉴시스】예산군 인기관광지 중 하나인 수덕사 전경.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홍성=뉴시스] 유효상 기자 = 충남도가 관광객을 유치한 도내 여행사에 인센티브 300만원을 지원키로 했다.

이는 코로나19로 심각한 경제적 타격을 입은 도내 관광업계를 지원하기 위한 조치이다.

도는 24일 도내 관광시장 활성화를 위한 ‘국내 단체관광객 유치 인센티브 제도’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위축된 도내 관광업계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지원 대상을 기존 전국 관광업체에서 주 사업장이 도내 소재한 일반여행업 또는 국내여행업 등록업체로 제한한다.

또 지원 범위를 기존 타 지역 관광객 유치에서 도민의 도내 단체관광까지로 확대해 도민들의 도내 타 시·군 방문 사례도 포함한다.

지원 금액은 총 1억원으로, 당일·숙박 등 여행 일정에 따라 업체당 최대 300만 원까지 지급한다.

뉴시스

【부여=뉴시스】 백제문화단지 천정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관광객 20명 기준으로 당일 여행은 관광지 2곳과 음식점 1곳 이상 이용 시 차량 임차료 1대당 20만 원을 지원한다.

숙박 여행의 경우에는 차량 임차료와 숙박비를 지원하며 1박(관광지 3곳, 음식점 2곳 이상 이용) 1대당 30만 원과 1인당 1만 원, 2박 이상(관광지 4곳, 음식점 3곳 이상 이용) 1대당 40만 원, 1인당 2만 원을 지원한다.

인센티브는 여행일 5일 전까지 사전 계획서를 제출하고, 20명 이상의 관광객을 유치해 도내 유·무료 관광지 및 음식점 등을 이용한 뒤 여행일로부터 20일 이내 신청하면 지급된다.

충남도 허창덕 관광진흥과장은 “장거리보다는 가까운 여행지를 찾는 국내 관광 수요부터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며 “지역관광 분야 활성화에 초점을 맞춰 손질한 올해 인센티브 제도가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도내 관광업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reporter@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