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92018 1092020052360292018 04 0401001 6.1.8-RELEASE 109 K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90234537000 1590234612000

‘코로나19 재확산 우려’ 이란, 봉쇄 추가로 완화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은 라마단이 끝나는 24일부터 박물관과 유적지와 같은 관광지를 재개한다고 현지시간 23일 밝혔습니다.

이란에서는 라마단 종료를 축하하는 명절, 이드 알피트르가 24∼25일 이어지는 만큼 이에 맞춰 위생·방역 수칙을 엄격히 지키는 조건으로 약 석 달 만에 관광지 방문을 다시 허용하기로 했습니다.

아울러 이드 알피트르가 끝나면 영묘와 같은 성지 종교시설의 실외 부분을 개방하기로 해 성지순례도 일부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달 30일부터 모든 공무원이 사무실에 나와 근무하도록 하고, 다만 근무 시간은 오전 7시 30분부터 오후 2시 30분까지 2시간 정도 단축하기로 했습니다.

이란 보건부는 23일 정오 기준 코로나 19 확진자가 전날보다 1천869명 늘어 13만3천521명이 됐다고 집계했습니다.

이란의 일일 신규 확진자는 이달 2일 802명까지 낮아졌다가 이후 오름세로 반전해 재확산이 시작됐다는 우려가 커지는 분위기입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김기흥 기자 ( heung@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