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91350 0372020052360291350 06 0602001 6.1.8-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90226517000 1590226524000 related

‘불후의 명곡’ 임영웅 “방청객으로 온 적 있다…한 마디 할 때마다 소름돋아”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KBS2 : ‘불후의 명곡 - 전설을 노래하다’


임영웅이 ‘불후의 명곡’에 출연한 소감을 전했다.

23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 - 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전국노래자랑‘에서 송해와 만났던 장민호, 영탁, 임영웅, 이찬원, 김희재, 정동원이 송해를 위한 헌정 무대를 준비했다.

MC 문희준은 여섯명의 트롯가수들로부터 좋은 에너지를 받아갈 것 같다고 포문을 열자 영탁은 “지금 신났다”며 기쁨을 표현했다. ‘미스터트롯’ 진으로 사랑을 받는 임영웅은 ‘불후의 명곡’ 첫 출연이라면서 “작년에 방청객으로 지인 통해서 티켓을 구해서 왔었다”며 특별한 인연을 전하기도 했다. 당시 임영웅은 “신인이고 알려져 있는 가수가 아니니 이럴 줄 몰랐다”면서 말 한 마디 할 때마다 신나서 소름이 돋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임영웅은 함께 출연한 가수들 모두 무명시절에 송해와 만났다면서 “송해 선생님께 감사 인사를 전하기 위해 무대에 섰다”고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