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90043 0432020052360290043 02 0201001 6.1.8-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590215390000 1590278048000 related

체류 외국인 출국시 재입국 허가 받아야…귀국시 진단서 제출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외국인 등록을 한 장기체류자라고 해도 다음 달부터는 출국할 때 미리 재입국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

다시 국내로 들어올 때 현지 의료기관이 발급한 진단서도 제출해야 합니다.

법무부는 다음 달 1일부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해외 유입 차단을 위해 '등록 외국인 재입국 허가제'와 '진단서 소지 의무화' 조치를 시행한다고 오늘(23일) 밝혔습니다.

정부는 2010년부터 등록 외국인이 출국한 뒤 1년 안에 재입국하면 재입국 허가를 면제해왔습니다.

하지만 다음 달부터는 재입국 허가를 받지 않고 출국하는 외국인은 등록이 말소 처리됩니다.

다만 외교(A-1), 공무(A-2), 협정(A-3) 체류 자격이 있는 외국인과 재외동포(F-4)는 기존대로 재입국 허가를 받지 않아도 됩니다.

재입국 허가는 전국 출입국·외국인 관서를 방문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법무부는 관공서 방문 없이 재입국 허가를 신청할 수 있도록 하이코리아( www.hikorea.go.kr)온라인 신청 시스템을 개발해 다음 달 중 운영할 계획입니다.

재입국 심사 때 현지 의료기관이 발급한 진단서도 제출하도록 의무화했습니다.

진단서는 출국일로부터 이틀(48시간) 전에 국문 또는 영문으로 발급한 서류여야 하며 코로나19 관련 증상 유무와 검사자·검사일시가 포함돼야 합니다.

외교·공무·협정 체류자격이 있는 외국인과 재외동포는 진단서를 제출하지 않아도 재입국할 수 있습니다.

재외공관이 발급한 '격리 면제서'가 있는 투자자와 기업인도 진단서 제출 의무가 면제됩니다.

(사진=연합뉴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윤영현 기자(yoon@sbs.co.kr)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