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9803 1082020052360289803 05 0507002 6.1.11-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90213397000 1590217198000

허문회 감독 "오프너 이인복 최대 3회까지…롱릴리프 강동호 콜업" [사직:프리톡]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부산, 김현세 기자] 롯데 자이언츠 허문회 감독은 이인복을 오프너 개념으로 기용하기로 했다.

허 감독은 23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치르는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시즌 2차전을 앞두고 선발 투수 활용 방침을 알렸다. 더불어 엔트리 변동 소식도 알렸다. 외야수 추재현이 빠지고 강동호가 합류했다.

허 감독은 "강동호는 3이닝 던지는 롱릴리프로 생각하고 있다"며 "2군 갈 때부터 줄곧 롱릴리프로 준비시켜 왔다"고 얘기했다.

23일 사직 키움전 선발 투수는 이인복이다. 허 감독은 외국인 투수 아드리안 샘슨이 오기 전까지 대체 선발을 활용해 왔다. 이인복이 마지막 주자가 될 공산이 크다. 허 감독은 "이인복을 오프너로써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던질 수 있는 데까지 던지게 할 것"이라며 "최대 3이닝까지 보고 있다. 그동안 중간 투수로서 투구 내용이 괜찮아 등판시키게 됐다. (투심 패스트볼, 싱커 위주 투구가 많아) 내야 수비가 중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23일 사직 키움전 선발 명단은 민병헌(중견수)-손아섭(우익수)-전준우(좌익수)-이대호(지명타자)-안치홍(2루수)-한동희(1루수)-김동한(3루수)-김준태(포수)-딕슨 마차도(유격수) 순서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부산, 김한준 기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