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9649 0582020052360289649 06 0601001 6.1.8-RELEASE 58 스포츠월드 0 false true true false 1590212199000 1590216116000 popular

김지수 “이른 나이부터 많은 죽음 경험…‘웰 다잉’ 자주 생각해”

글자크기
스포츠월드

[스포츠월드=유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배우 김지수가 ‘웰 다잉’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23일 김지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언제부터인지는 아주 정확하지 않지만 언젠가부터 웰다잉에 대해서 자주 생각해보고 죽음을 의식하고 산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누군가는 죽음에 대해 생각하기에 아직 이른 나이 아니냐고 말할 수도 있겠지만, 이른 나이부터 세상과 작별하는 죽음을 많이 경험해서인 것 같다. 그 경험을 통해서 죽음은 삶의 저 끝에 있는 게 아니라 매 순간 내 곁에, 내 옆에 바로 있는 거구나 (깨닫는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김지수는 “여러 번 보고 깨닫고 나니 나에게 상처 주는 사람들까지는 아니어도 내가 사랑하는 사람들을, 또 나를 사랑해 주는 사람들을 얼마나 더 많이 사랑해 줘야 하는지, 일터에서 웃으며 일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큰 욕심 부리지 않고 사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자꾸자꾸 생각하게 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모든 것은 결국 끝날 수밖에 없다는 사실을 잊지 않아서, 화가 나는 순간이든 누군가 미워지는 순간이든 견디기 힘든 순간이든 너그러워지고 웃을 수 있는 내가 좀 더 되기를 오늘도 기도한다”며 ‘소중한 지금’이라는 태그를 덧붙였다.

한편, 김지수는 최근 종영한 MBC 드라마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에서 정신과 전문의 이신 역으로 열연했다.

사진=김지수 인스타그램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