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9507 0232020052360289507 07 0713001 6.1.8-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0211153000 1590211161000

군포시 원광대 산본병원 간호사 코로나19 확진으로 병원 '폐쇄'(종합)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경기도 군포시 원광대학교 산본병원 간호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병원이 일시 폐쇄됐다.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군포시는 23일 원광대 산본병원에서 일하는 간호사 A 씨(25세, 남성)가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고 발표했다. 군포시와 산본병원 측은 추가 감염 가능성 등을 차단하기 위해 병원을 폐쇄한 채 방역에 들어갔다. 군포시는 A 씨를 이 지역 37번 환자로 분류했다.


A 씨는 지난 17일 오후 7시부터 새벽 3시까지 용인 73번 확진자(26세, 남성)와 일본식 주점 '자쿠와'에서 술을 마셨다. 그는 18일 오전 8시30분에 병원에 출근해 오후 5시30분까지 근무했다. 19일부터는 질병관리본부의 연락을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그는 22일 미열이 나 검체검사를 받았으나 음성이 나왔지만, 23일 재검해서 확진을 받았다.


A씨는 18일 병원 근무 당시 마스크를 줄곧 착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산본병원 신관 9층에서 근무를 해왔다. 해당 병동에는 입원 환자가 3명 있었다.


산본병원 측은 "오늘 하루 병원을 폐쇄했는데 저녁까지 감염 확산 여부 등을 살펴본 뒤 오늘 이후에도 폐쇄할지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포시는 A 씨의 18일 동선과 관련해 오후 5시30분에서 6시30분 사이에 산본역 흡연부스를 이용한 사람의 경우 군포시보건소에 방문해 검사를 받으라고 요청했다.


A 씨는 18일 스타벅스 산본역점(오후 5시50분)과 산본역 흡연부스(오후 6시), 왁싱 할리데이(오후 6시~6시30분)에 들렀다 이후 스타벅스 산본점, 산본역 신의주 순댓국 등을 거쳐 귀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