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9343 1092020052360289343 04 0401001 6.1.7-RELEASE 109 K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90209996000 1590211521000

쿠바 “자체 생산 2개 약물로 코로나19 사망률 크게 낮춰”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쿠바가 자체 생산한 두 가지 약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를 크게 줄였다고 발표했다고 로이터통신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습니다.

약물 가운데 하나는 이톨리주맙으로 주로 건선치료에 사용되는 모노클로날 항체 약물입니다.

다른 약물은 쿠바의 제약업체가 류머티즘 관절염 치료제로 사용하고자 2상 임상시험을 진행 중인 펩타이드(단백질 조각) 약물입니다.

쿠바 수반인 미겔 마리오 디아스카넬 베르무데스 국가평의회 의장은 21일 국영방송을 통해 "두 가지 약물을 활용해 죽거나 중태에 빠질 뻔한 코로나19 확진자 약 80%를 살려냈다"고 밝혔습니다.

또 쿠바 보건당국 관계자는 로이터통신에 두 가지 약물을 활용한 덕에 쿠바의 코로나19로 인한 사망률이 4.2%로 주변지역(5.9%)이나 세계(6.6%) 평균보다 낮다고 설명했습니다.

다만 전문가들은 쿠바의 주장대로 약물들이 코로나19를 치료하는 데 안전하고 효과적인지 확인하려면 대규모 대조군(placebo-controlled) 시험이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이민우 기자 (minoo@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